| 즐겨찾기에 추가
 
· 인기검색어 :
경기도 시.군뉴스
종합
정치·경제
사회·문화·교육
스포츠·연예
포토뉴스
평택시행사
기획·특집
사건·사고


경기도의회, 지역상담...
경기도의회, '신규임...
경기도 서현옥 의원, ...
경기도 김재균 의원, ...
경기도 서현옥 의원, ...
경기도 염종현 의장, ...
평택항만공사, 수출 ...
평택시, 지역아동센터...
평택시, ‘평택 해양...
평택시 ‘mM아트센터...
홈 > 뉴스마당 > 사회·문화·교육
경기도 김재균 의원, 청소년 노동인권 교육 사업 논의
경기도청소년노동인권네트워크와 정담회 통해 함께 고민

 


경기도의회 여성가족평생교육위원회(위원장 김재균)가 지난 1일 경기도의회 여성가족평생교육위원회실에서 경기도청소년노동인권네트워크(대표 박희정)와 ‘도내 청소년 노동인권 교육사업 관련 정담회’를 개최했다.

이번 간담회는 청소년 노동인권 교육사업 추진방식이 위탁에서 경기도평생교육진흥원 직영으로 민간과 협의 없이 변경되면서 생겼던 논란에 대해 다시금 환기하고 향후 사업 진행과 교육 방향 등을 논의하기 위해 마련됐다.

경기도청소년노동인권네트워크(이하 ‘노크’)는 경기도 청소년을 위한 노동인권 교육, 청소년 노동인권강사 양성 및 관리, 운영, 청소년 노동인권 보호사업을 추진하는 비영리민간단체다.

2014년부터 경기도교육청과 함께 청소년 노동인권 교육사업을 진행하고 있다. 경기도 내 15개 단체 및 기관이 소속되어 있으며 현재 179명의 청소년노동인권강사가 활동 중이다.

이날 김재균 위원장은 “청소년들에게 노동인권 강의를 하는 강사들이 ‘노크’ 소속인 만큼 운영 방식 변경에 있어 기관과 단체 간 적극적인 소통이 부족했음”을 지적했다.

이어 “제대로 된 사업 추진을 위해서 무엇보다 실무진 간 적극적인 소통과 협의가 중요하다”고 강조하며, “향후에 기관과 단체간 소통 부족으로 문제가 재발할 경우, 소통의 창구로써 도의회가 적극 중재에 나서겠다”고 제안했다.

이에 국중범 위원은 “청소년에게 노동인권교육은 무엇보다 중요한데, 현재 노동인권사업이 경기도와 교육청으로 나뉘어져 시행되면서 현장이 다소 혼란스러운 측면이 있다”며 “현장에서 발생하는 문제점을 보완하여 모든 청소년이 학교안과 밖에 상관없이 동등하게 노동인권교육을 받을 수 있도록 함께 노력해야 한다”고 말했다.

청소년노동인권교육은 청소년이 인권과 노동권 침해에 대비할 수 있도록 관련 내용을 교육하는 사업이다.

정담회는 김재균 위원장(더불어 민주당, 평택2)을 비롯하여 국중범 위원(더불어민주당, 성남4), 이채영 위원(국민의힘, 비례), 장민수 위원(더불어 민주당, 비례), 조희선 위원(국민의힘, 비례)이 참석했다.


- 김용철 기자
- 2022-11-03
<< 이전기사 : 경기도 서현옥 의원, 정담회 개최
>> 다음기사 : 다음글이 없습니다.
List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