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즐겨찾기에 추가
 
· 인기검색어 :
평택뉴스
평택뉴스
사회
경제
문화/교육
기획특집/기자수첩
오피니언
사설/칼럼
기고
인터뷰
포토뉴스
카메라고발


경기도 김재균 의원, ...
경기도 김상곤 도의원...
경기도 서현옥 의원, ...
경기도 김근용 의원, ...
경기도 윤성근 의원, ...
평택시, 2023년 기준 ...
경기도 김동연지사 경...
경기도, 민간 도심 복...
경기도, 관광지 만들...
경기도 이학수 의원, ...
홈 > 평택뉴스 > 사회
중기부, 평택대 ‘중소기업 인력양성대학’ 선정
반도체엔지니어링학과 내년 개설…남부지역 인재양성 강화

 




평택대학교가 중소벤처기업부(장관 오영주, 이하 중기부)가 지원하는 '중소기업 인력양성대학' 4곳 중 한 곳으로 선정됐다.

이에 따라 평택대학교는 중소기업 계약학과의 하나로 반도체 엔지니어링학과 학사 과정을 신설해 2025년 1학기부터 수업을 진행한다.
 
여기다 중기부가 학기당 학과 운영비 3500만원과 함께, 중소기업 재직자의 경우 2년간 등록금의 85%(중견기업은 40%)를 지원하게 됨에 따라 큰 호응을 얻을 것으로 보인다.

특히 평택지역을 비롯해 경기남부권의 경우 2028년이면 제조업 분야 부족 인력이 약 3만 4천명에 이를 것으로 전망됨에 따라 이번 선정은 '가뭄에 단비'라는 평가다. 

평택대학교 이동현 총장은 “이번 중기부 사업 선정을 통해 대한민국 반도체 산업의 경쟁력 확보에 평택대학교가 기여할 수 있음을 기쁘게 생각한다”며 “앞으로도 평택대학교는 대한민국 산업의 중심인 평택시와 경기도 남부에 필요한 인재들을 계속 양성해 나갈 것”이라고 말했다. 

평택대는 현재 전용 실습실 및 장비는 물론 삼성전자 반도체 임원 출신을 포함한 양질의 교원들을 확보하고 있는 상태다. 


- 김용철 기자
- 2024-07-02
<< 이전기사 : 평택시, 돌발해충 드론방제 추진…진위면 일원 대상 실시
>> 다음기사 : 평택시가족센터, ‘안전운전 특공대’ 사업평가회 추진
List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