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즐겨찾기에 추가
 
· 인기검색어 :
평택뉴스
평택뉴스
사회
경제
문화/교육
기획특집/기자수첩
오피니언
사설/칼럼
기고
인터뷰
포토뉴스
카메라고발


경기도 김재균 의원, ...
경기도 김상곤 도의원...
경기도 서현옥 의원, ...
경기도 김근용 의원, ...
경기도 윤성근 의원, ...
평택시, 2023년 기준 ...
경기도 김동연지사 경...
경기도, 민간 도심 복...
경기도, 관광지 만들...
경기도 이학수 의원, ...
홈 > 평택뉴스 > 사회
평택시, 가루쌀 모내기 시연 행사 개최…쌀과 안정에 기여 기대

 




평택시가 정부의 쌀 적정 생산에 발맞춰 조성된 오성면 일원의 가루쌀 생산단지에서 모내기 시연회를 개최했다.

30일 시에 따르면 이번 행사는 가루쌀 생산단지 농업회사법인(주)지푸라기(대표 박순철)의 주최로 진행됐다고 밝혔다.

행사에는 이우진 평택시 농업기술센터 소장을 비롯해 경기도의회 윤성근 의원, 이학수 의원과 허윤강 시 농업정책과장, 김인숙 시 기술보급과장, 임미정 농산물품질관리원 평택지원사무소장, 지역 농협 관계자, 가루쌀 단지 농가 등이 참여한 가운데 진행됐다.

가루쌀(바로미2)은 농촌진흥청이 개발한 신품종으로 수입 밀가루 대체와 식량자급률 향상, 쌀 수급 안정에 기여할 식재료로 좋은 반응을 얻고 있다.

대개 5월 중순 ~ 6월 중순 모내기를 하는 일반 쌀에 비해 6월 하순~7월 초순 모내기가 가능해 밀, 보리 등과의 이모작에 유용하다는 장점이 있다.

앞서 농업회사법인(주)지푸라기와 오성친환경영농조합법인에서 가루쌀 생산단지 80㏊를 조성했다. 

시는 약 400톤의 일반벼 공급을 줄여 쌀값 안정에 기여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시 관계자는 “이모작에 용이하고 수입 밀가루를 대체할 새로운 식량자원인 가루쌀 재배를 처음으로 시작했다”며 “성공적인 재배를 위한 다양한 교육·컨설팅 지원사업과 함께 가루쌀을 활용한 쌀가공산업 발전에도 기여할 수 있도록 더욱 노력하겠다”고 밝혔다.


- 최맹철 기자
- 2024-06-30
<< 이전기사 : 평택시, 여자 프로바둑 ‘평택 브레인시티팀’ 창단…감독‧선수 5명 구성
>> 다음기사 : 평택보건소, ‘기억나무’ 운영…자살 유가족 정서 지원
List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