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즐겨찾기에 추가
 
· 인기검색어 :
평택뉴스
평택뉴스
사회
경제
문화/교육
기획특집/기자수첩
오피니언
사설/칼럼
기고
인터뷰
포토뉴스
카메라고발


경기도남부자치경찰위...
평택보건소, 재활운동...
선일콘크리트(주), 호...
경기도 이학수 의원, ...
김동연 도지사 광역정...
경기도 이학수 의원, ...
경기도 김상곤 의원, ...
경기도, 장바구니 물...
경기도 서현옥 의원, ...
여성가족평생교육연구...
홈 > 평택뉴스 > 사회
평택·당진항 3분기 물동량 소폭 감소…행정 지원 강화

 




올해 3분기 평택·당진항 항만운영실적 집계 결과 총 물동량은 27,043천 톤으로 전년 동기(28,124천톤) 대비 3.8% 감소한 것으로 나타났다.

11일 평택지방해양수산청(청장 변혜중)은 2023년 3분기 컨테이너 물동량이 208,774TEU로 전년 동기(216,702TEU) 대비 3.6%, 비컨테이너는 23,893천 톤으로 전년 동기(24,844천톤) 대비 3.8% 각각 감소한 것으로 집계됐다고 밝혔다.

품목별로 살펴보면 모래, 시멘트 45.7%↓, 기계제품 21%↑, 차량 및 부품 9.4%↓, 농수산물 6.4%↓, 액체화물 6.4%↓, 철재류 4.8%↑로 조사됐다.

컨테이너 물동량의 수·출입은 206,520TEU로 전년 동기(213,549TEU) 대비 3.2%, 환적은 2,254TEU로 전년 동기(3,153TEU) 대비 28.5%가 각각 감소했다.

원인은 중국 경기 부진의 영향으로 인한 수출 감소 및 카페리선 물동량 감소로 분석됐다.

비컨테이너 화물 중 수출입 자동차물동량은 전년 동기(431,309대) 대비 소폭 감소해 35만5620대를 기록했다.

김관진 항만물류과장은 “불안정한 국제 정세로 인해 23년 전체물동량은 전년 대비 소폭 감소할 것으로 예측된다”며 “자동차 수출입 품목 등의 물류가 원활히 처리될 수 있도록 행정적 지원을 강화하겠다”고 밝혔다.



- 신경화 기자
- 2023-11-12
<< 이전기사 : 평택해경, 민생접점 치안현장 점검 및 간담회 개최
>> 다음기사 : 평택도시공사, 수능 당일 장애인 콜택시 우선 배차
List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