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즐겨찾기에 추가
 
· 인기검색어 :
평택뉴스
평택뉴스
사회
경제
문화/교육
기획특집/기자수첩
오피니언
사설/칼럼
기고
인터뷰
포토뉴스
카메라고발


경기도남부자치경찰위...
평택보건소, 재활운동...
선일콘크리트(주), 호...
경기도 이학수 의원, ...
김동연 도지사 광역정...
경기도 이학수 의원, ...
경기도 김상곤 의원, ...
경기도, 장바구니 물...
경기도 서현옥 의원, ...
여성가족평생교육연구...
홈 > 평택뉴스 > 사회
평택시 ‘인구정책 기본계획 수립’ 추진…연구용역 최종보고

 




평택시가 ‘평택시 인구정책 기본계획 수립 연구용역’ 최종보고회를 개최했다.

4일 시에 따르면 보고회에는 정장선 시장을 비롯해 관련 사업부서 공무원, 시의원, 인구정책위원 등 30명이 참석했다.

이날 연구를 맡은 용역사는 ‘시민 모두가 살고 싶은 터전, 평택’ 비전 아래 △청년세대의 희망찬 미래보장 △가족친화적 지역사회환경 조성 △활기찬 중장년‧노후 터전 마련 △상생기반 공동체 구축 등의 추진전략을 제시했다.

이어 이를 실현하기 위한 세부 전략으로 4개 분야 총 50개 사업을 제안했다. 

주요 사업은 내용으로는 △평택형 쉐어하우스 공급 △신혼부부 전세대출금 이자지원 확대 △모두의 놀이터 조성 △우리 동네 필수의료 지원 사업 등이 담겼다.

시는 이번 용역 결과와 토론을 통해 나온 의견을 종합적으로 검토해 최종적으로 기본계획을 수립하고 연도별 시행계획을 마련한다는 계획이다.

정장선 시장은 “평택의 장점을 살리는 비전과 전략의 수립으로 주민이 공감할 수 있는 사업을 계속해 발굴해 나갈 것”이라며, “평택의 특성을 살려 각 사업들이 적기에 추진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할 것”이라고 말했다.


- 최맹철 기자
- 2023-09-04
<< 이전기사 : 평택시 양성평등주간 행사 개최…유공자 등 표창
>> 다음기사 : KG 모빌리티, 토레스 EVX 오는 20일 출시…티저 영상 공개
List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