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즐겨찾기에 추가
 
· 인기검색어 :
평택뉴스
평택뉴스
사회
경제
문화/교육
기획특집/기자수첩
오피니언
사설/칼럼
기고
인터뷰
포토뉴스
카메라고발


경기도의회, 지역상담...
경기도의회, '신규임...
경기도 서현옥 의원, ...
경기도 김재균 의원, ...
경기도 서현옥 의원, ...
경기도 염종현 의장, ...
평택항만공사, 수출 ...
평택시, 지역아동센터...
평택시, ‘평택 해양...
평택시 ‘mM아트센터...
홈 > 평택뉴스 > 사회
평택시 내년 예산 2조 2419억원 편성…11.2% 증가(전년대비)

 


평택시가 2023년도 예산안으로 올해 2조 156억원보다 2263억원(11.2%)이 증가한 2조 2419억원으로 편성했다.

22일 시에 따르면 내년 예산은 ‘민생경제안정, 따뜻한 복지 구현, 미래대비 투자’로 지속가능한 재정운용에 기본방향을 두고 6대 중점투자 분야에 집중되었다고 밝혔다.

주요 예산은 ▲민생경제, 시민안전도시 218억원 ▲모두가 따뜻한 삶을 누리는 복지도시 6906억원 ▲미래선도 첨단도시, 조화로운 균형도시 2613억원 ▲풍요롭고 미래지향적 문화교육도시 1734억원 ▲자연과 사람이 공존하는 녹색도시 2517억원 ▲시민과 소통하는 공감도시 3011억원 등으로 편성했다.

일반회계는 1조 9299억원으로 전년 대비 2368억원(14.0%) 증가했다. 특별회계는 3120억원으로 전년 대비 105억원(3.3%)이 감소했다.

일반회계 세입분야는 내년도 지방세‧세외수입 등 자체재원은 8845억원, 지방교부세‧조정교부금 3112억원, 국․도․비보조금 등 의존 재원은 7056억원, 기타 보전수입 등이 286억원으로 전년 대비 14%가 증가했다.

일반회계 세출은 자체사업 9301억원, 국․도비보조사업이 9998억원으로, 그중 자체사업은 정책사업에 6965억원, 행정운영경비에 1987억원, 특별회계 및 기금 전출금 등 재무활동비 349억원을 편성했다.

세출 분야별로는 복지분야가 전년 대비 1026억원(16.4%) 증가한 7270억원으로 전체의 37.7%를 차지했다.

또 문화 및 관광분야가 843억원으로 전년대비 240억원(39.8%), 국토 및 지역개발 분야가 1127억원으로 전년대비 275억원(32.3%)이 각각 증가했다.

교통 및 물류(2073억원, 10.7%), 환경(1881억원, 9.8%), 농림해양수산(1511억원, 7.8%) 등의 분야별 예산도 편성됐다.

정장선 시장은 “대내외 경제 여건의 악화와 물가상승으로 어려움이 지속되고 있는 민생경제 안정을 위해 소상공인‧중소기업, 일자리 사업 및 농축수산 부문 지원 등 지역경제 활성화 사업을 강화하고, 취약계층에 대한 맞춤형 복지 지원으로 사회안전망 강화에 중점을 두었다”고 밝혔다.

평택시가 제출한 2023년 예산안은 평택시의회의 심도 있는 심의를 거쳐 내달 19일 본회의에서 의결, 확정될 예정이다.


- 최맹철 기자
- 2022-11-22
<< 이전기사 : 평택시 원평동 골목길 투어 추진…근‧현대음악과 운영
>> 다음기사 : 평택 팽성농협 이동상담실 운영…농업인 고충 해결 앞장
List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