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즐겨찾기에 추가
 
· 인기검색어 :
평택뉴스
평택뉴스
사회
경제
문화/교육
기획특집/기자수첩
오피니언
사설/칼럼
기고
인터뷰
포토뉴스
카메라고발


경기도의회, 지역상담...
경기도의회, '신규임...
경기도 서현옥 의원, ...
경기도 김재균 의원, ...
경기도 서현옥 의원, ...
경기도 염종현 의장, ...
평택항만공사, 수출 ...
평택시, 지역아동센터...
평택시, ‘평택 해양...
평택시 ‘mM아트센터...
홈 > 평택뉴스 > 사회
평택1구역 재개발 사업 ‘순풍’…경관 심의 통과

 


평택1구역 재개발 사업에 대한 경관 심의가 시청에서 열린 제10회 경관위원회에서 조건부로 가결됨에 따라 사업추진에 한 발짝 다가가게 됐다.  

시와 비티승원개발 측에 따르면 이날 경관위원회 심의는 도시계획상임기획단의 자문의견을 받아 곡창지대인 평택시의 지역적 특성을 살린 벼와 학을 테마로 구성된 자료로 진행되었다고 지난 17일 밝혔다.

특히 이번 경관 심의에서는 평택시가 평택역 주변 정비방안 기본계획으로 수립한 복합문화광장 조성 사업과도 연계하는 방안이 포함돼 그 맥을 이어나갈 수 있다는 평가를 받고 있다.

‘평택1구역(평택동 76번지 일원)’은 33,814㎡ 규모로 상업지역이지만 점점 슬럼화되어 가는 구도심에 위치해 있다.

더욱이 성매매 집창촌인 '삼리'가 포함되어 있어 개발의 필요성은 오랜 기간 제기되어 왔으나 지난 20여 년간 수많은 개발사들이 개발을 시도했으나 번번히 실패를 거듭해 왔다.

이날 비티승원개발 제시한 안을 살펴보면 스카이라인이 단조롭고 용적률이 높아 교통량이 증대될 수 있다는 우려에 대해 각 동별 높이 차이를 두어 스카이라인을 보완하고 주동조합을 변경해 프라이버시는 물론, 일조 및 조망권도 확보할 수 있도록 했다.

또한, 공원 위치 변경을 통해 평택로에 집중되는 교통량 분산 계획을 수립하는 등 적극적인 개선 방향을 제시해 공감대를 얻었다.

비티승원개발 강범규 대표는 “이번 경관 심의를 준비하는 과정에서 유관 부서 및 전문가들의 다양한 의견을 적극 반영하여 조건부로 통과할 수 있었다”며 “곧 있을 도시계획심의도 내실 있게 준비해 평택1구역이 신, 구 도심간의 조화를 이루어 복합문화 단지의 중심이자 평택의 랜드마크로 우뚝 설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포부를 밝혔다. 

평택1구역 재개발 사업은 12월 도시계획위원회 심의를 거쳐 통과하게 되면 정비계획 결정이 고시될 예정이다.

사진) 평택시의 시조인 백로의 우아한 곡선과 너른 평야의 쌀 패턴을 입면 표면에 반영한 비티승원개발 제시 안 조감도와 투시도



- 김용철 기자
- 2022-11-20
<< 이전기사 : 평택시 포승읍 산란계 농장서 AI 검출...산란계 6천마리 살처분
>> 다음기사 : 쌍용차, 토레스 글로벌 론칭…중남미와 중동 등 기자단 초청
List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