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즐겨찾기에 추가
 
· 인기검색어 :
평택뉴스
평택뉴스
사회
경제
문화/교육
기획특집/기자수첩
오피니언
사설/칼럼
기고
인터뷰
포토뉴스
카메라고발


경기도남부자치경찰위...
평택보건소, 재활운동...
선일콘크리트(주), 호...
경기도 이학수 의원, ...
김동연 도지사 광역정...
경기도 이학수 의원, ...
경기도 김상곤 의원, ...
경기도, 장바구니 물...
경기도 서현옥 의원, ...
여성가족평생교육연구...
홈 > 평택뉴스 > 사회
평택 오성면 이장들, 레미콘 공장 반대…릴레이 1인시위 돌입

 


평택시 오성면 이장들이 지난 18일 레미콘공장 오성면 이전 반대를 외치며 평택시청 로비 앞에서 릴레이 1위 시위를 진행하고 있다.  
이날 이장들은 “오성화력발전소와 장례식장 등 주민기피시설이 들어서 있고 여기다 레미콘 공장까지 들어 올 경우 비산먼지, 소음, 악취 등으로 주민들의 삶의 질은 더욱 저하될 것”이라며 강하게 성토했다.
릴레이 1인시위는 레미콘공장 이전 철회 시까지 진행될 예정이다. 


- 최맹철 기자
- 2022-11-20
<< 이전기사 : DL건설, ‘e편한세상 죽전 프리미어포레’ 18일(금) 주택전시관 개관
>> 다음기사 : 평택시 포승읍 산란계 농장서 AI 검출...산란계 6천마리 살처분
List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