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즐겨찾기에 추가
 
· 인기검색어 :
평택뉴스
평택뉴스
사회
경제
문화/교육
기획특집/기자수첩
오피니언
사설/칼럼
기고
인터뷰
포토뉴스
카메라고발


경기도의회, 지역상담...
경기도의회, '신규임...
경기도 서현옥 의원, ...
경기도 김재균 의원, ...
경기도 서현옥 의원, ...
경기도 염종현 의장, ...
평택항만공사, 수출 ...
평택시, ‘평택 해양...
평택시, 지역아동센터...
평택시 ‘mM아트센터...
홈 > 평택뉴스 > 사회
평택시민협치대회 ‘내가 시장이라면’ 개최…정책개발 기대

 


평택시가 ‘미래 세대에게 전해주고 싶은 평택의 모습은 어떤 모습인가요?’란 공모주제로 진행한 ‘2022 시민협치대회 ‘내가시장이라면’ 민관협업 정책디자인 워크숍이 모두 마무리됐다.

9일 시에 따르면 이번 워크숍은 민관소통, 다문화 가정, 환경 등 다양한 분야에서 정책을 제안해 선정된 5개 팀을 대상으로 실시됐다고 밝혔다.

제안된 정책은 ▲시민이 만드는 평택박물관 ▲다문화가정의 일상을 ‘평’생 윤‘택’하게! ▲아이들 체험을 위한 에코공원을 만들자 ▲반려동물 친화도시 in 평택 ▲우리들의 안식처이다 등이다.

특히 이번 워크숍에서는 디자인 씽킹(Design thinking) 기법을 적용해 제안을 구체화하고 실행모델을 개발하는 과정으로 실시됐다.

정장선 시장은 “대학생부터 아이들을 키우며 직장생활을 하는 워킹맘, 박물관 근무자 등 다양한 분야에서 활동하는 시민분들의 제안에 감사를 드린다”며 “이번 워크숍을 통해 평택시가 가진 현안들이 시민들의 힘으로 평택시의 변화를 이끌어갈 수 있는 좋은 정책으로 디자인되길 바란다”고 전했다.

시는 이번에 선정된 5가지 정책을 대상으로 오는 21일부터 25일까지 사전투표기간을 거쳐 30일에 발표대회를 개최한다는 계획이다.


- 김용철 기자
- 2022-11-09
<< 이전기사 : 평택시, 청소년 중심 축제 개최…체험과 볼거리 제공
>> 다음기사 : 평택 국제대 학생들, 아나바다 통해 장학금 기탁
List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