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즐겨찾기에 추가
 
· 인기검색어 :
평택뉴스
평택뉴스
사회
경제
문화/교육
기획특집/기자수첩
오피니언
사설/칼럼
기고
인터뷰
포토뉴스
카메라고발


경기도의회, 지역상담...
경기도의회, '신규임...
경기도 서현옥 의원, ...
경기도 김재균 의원, ...
경기도 서현옥 의원, ...
경기도 염종현 의장, ...
평택항만공사, 수출 ...
평택시, ‘평택 해양...
평택시, 지역아동센터...
평택시 ‘mM아트센터...
홈 > 평택뉴스 > 사회
평택시 진위‧안성천 일대 낚시 집중단속…오는 11월까지

 


평택시가 낚시 성수기를 맞아 9월부터 11월까지 진위·안성천 일대에서 낚시금지지역 내 불법행위를 집중단속 한다.

단속대상은 낚시금지지역 내 낚시․야영․취사 행위 및 낚시허용지역 내 야영․취사 행위와 함께 쓰레기 무단투기, 폐수 무단방류 등이다.

특히 시는 효율적인 단속을 위해 하천․계곡지킴이를 3개조로 편성, 각각 권역별로 순찰 차량으로 단속 및 감시활동을 전개한다는 계획이다.

이번 단속을 통해 불법행위가 적발될 경우 시 하천법 제46조에 따라 300만원 이하의 과태료가 부과되며, 상습적 행위에 대해선 사법당국에 고발조치 된다.

시 관계자는 “가을철 낚시 등 불법행위 증가에 대비해 낚시꾼이 자주 찾는 지역을 중심으로 집중단속 할 예정”이라며 “하천 미관개선 및 환경오염 방지를 위해 지속적으로 단속을 강화해 나가겠다”고 말했다.

시는 깨끗한 하천 유지관리를 위해 2020년 통복천을 낚시금지지역으로 지정한데 이어 2021년 진위·안성천을 지정했다.


- 신경화 기자
- 2022-08-30
<< 이전기사 : 평택도시공사 평택사랑상품권 기탁…2000만원 상당
>> 다음기사 : 평택도시공사 추석 연휴 공영주차장 무료개방…총 50개소
List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