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즐겨찾기에 추가
 
· 인기검색어 :
평택뉴스
평택뉴스
사회
경제
문화/교육
기획특집/기자수첩
오피니언
사설/칼럼
기고
인터뷰
포토뉴스
카메라고발


평택 송탄역 하행선 ...
평택8경 사진 공모전 ...
평택대 학교법인 공공...
평택 ‘안중역세권’ ...
평택 해군 2함대, 해...
평택도시공사 추석 연...
평택해수청 가을철 해...
평택시, 적극행정 우...
평택시 진위‧안...
평택시, 철도중심 교...
홈 > 평택뉴스 > 사회
평택시 시민참여숲 간담회 개최…지역 단체 초청 의견 청취

 


평택시가 지역 주요 9개 단체들과 통복천 참여의숲에서 ‘시민참여숲 간담회’를 개최했다.

시에 따르면 이번 간담회는 참여의숲 활성화 방안과 북부․서부 확대 계획 및 참여, 홍보 등에 대해 단체들의 다양한 의견을 청취하기 위해 마련됐다고 지난 11일 밝혔다.

시민 참여의숲은 지난 6월 국토교통부와 한국조경학회가 공동 주최한 제12회 대한민국 조경대상에서 농림축산식품부장관상을 수상한 바람길숲(통복천 구간)의 10개의 테마숲 중 한 구간(2㎞)이다.

시는 시민․기업․단체에 대상지를 제공하고 시민․기업․단체는 도시숲을 조성해 기부채납 하는 방식으로 진행되고 있다.

현재 참여의 숲은 참여 기업과 단체는 삼성전자(주)와 가수 양지은 팬카페 등 20개의 시민․기업․단체가 참여하고 있으며, 현재까지 5만2696주의 나무와 조경시설물을 기부받아 숲 정원 조성 사업에 투입됐다.

이날 주요 단체 회장들은 도시숲 조성 방향에 대한 컨설팅, 장비 및 인력 등 적극적인 지원 요청, 시민 참여의 숲 조성에 적극적인 참여 의사를 전달했다.

이에 김영임 푸른도시사업소장은 “지금까지 참여의숲 조성에 참여해 준 단체에 깊은 감사를 드린다”며 “앞으로도 참여의숲 확대에 북부, 서부로 더 많은 시민·기업·단체 등 참여를 부탁드린다”고 전했다.

그러면서 “나무를 심는 것도 중요하지만 가꾸는 것도 중요하며 지금 이렇게 숲을 가꾸는 일이 후대를 위해 큰 의미가 될 것”이라고 강조했다.


- 최맹철 기자
- 2022-07-11
<< 이전기사 : 평택시 배달음식점 대상 무료 컨설팅 지원
>> 다음기사 : 평택도시공사, 인공지능(AI) 솔루션 도입…안전 강화기대
List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