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즐겨찾기에 추가
 
· 인기검색어 :
평택뉴스
평택뉴스
사회
경제
문화/교육
기획특집/기자수첩
오피니언
사설/칼럼
기고
인터뷰
포토뉴스
카메라고발


평택 송탄역 하행선 ...
평택8경 사진 공모전 ...
평택대 학교법인 공공...
평택도시공사 추석 연...
평택해수청 가을철 해...
평택 해군 2함대, 해...
평택 ‘안중역세권’ ...
평택시, 적극행정 우...
평택시 진위‧안...
평택시, 철도중심 교...
홈 > 평택뉴스 > 사회
평택시 배달음식점 대상 무료 컨설팅 지원
여름철 식중독 발생 사전 예방 위해 전문기관 참여

 


평택시가 위생에 취약한 배달음식점을 대상으로 식중독 발생 사전 예방을 위한 ‘식중독 예방진단 컨설팅 사업’을 추진한다.

이번 식중독 예방진단 컨설팅 사업은 민간전문 기관에서 신청업소로 방문해 체크리스트를 활용한 식중독 발생 위해요인 진단과 잘못된 조리습관 개선 등 현장 중심의 식중독 예방사업으로 진행됐다.

특히 시는 민간 전문기관이 업소를 방문해 진단 결과에 따라 음식점 위생등급제 진입 가능 업소를 대상으로 음식점 위생등급제 지정을 병행 추진하기로 했다.

음식점 위생등급제로 지정되면 지정증 및 표지판, 위생용품 지원, 2년간 출입·검사가 면제되며, 배달앱 및 사회관계망서비스(SNS) 등에 홍보된다.

신청 대상은 평택시 소재 배달앱에 등록된 일반음식점, 휴게음식점 등 100개소이며, 오는 9일부터 29일까지 선착순으로 모집한다.

시 관계자는 “이번 식중독 예방진단 및 음식점 위생등급제 컨설팅은 맞춤형 식재료 입고·보관·조리 등 최종 섭취 단계까지 시설별 맞춤형 식중독 취약요인을 분석하고 나아가 개선방향을 제시한다는 점에서 차별을 두고 있다”며 “안전한 먹거리 조성을 위해 많은 업소의 관심과 신청을 바란다”고 전했다.


- 최맹철 기자
- 2022-07-08
<< 이전기사 : 평택시 공익활동지원센터 개소…시민들에게 개방
>> 다음기사 : 평택시 시민참여숲 간담회 개최…지역 단체 초청 의견 청취
List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