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즐겨찾기에 추가
 
· 인기검색어 :
평택뉴스
평택뉴스
사회
경제
문화/교육
기획특집/기자수첩
오피니언
사설/칼럼
기고
인터뷰
포토뉴스
카메라고발


경기도의회, 지역상담...
경기도의회, '신규임...
경기도 서현옥 의원, ...
경기도 김재균 의원, ...
경기도 서현옥 의원, ...
경기도 염종현 의장, ...
평택항만공사, 수출 ...
평택시, 지역아동센터...
평택시, ‘평택 해양...
평택시 ‘mM아트센터...
홈 > 평택뉴스 > 경제
평택직할세관 5월 수출입 동향발표…무역수지 ‘빨간불’

 


5월 평택항 반출입 물동량 및 수출입 현황을 집계한 결과(잠정) 전년 동기대비해 무역수지가 약 12.3억불이 적자인 것으로 나타났다.

17일 평택세관은 물동량(누적)은 전년 동기대비 1.2% 증가한 29,948천 톤, 금액기준 수출액은 28.7% 증가한 35.4억 불, 수입액은 16.4% 증가한 47.7억 불을 기록했다고 밝혔다.

수출은 지속되는 高금리·高물가와 글로벌 공급망 불안정 확대 등의 어려운 여건에도 불구하고 5월 수출금액은 전년 동월 대비 28.7% 증가한 35.4억 달러를 기록, 22개월 연속 플러스 성장을 달성했다.

수입도 공급 불안정성 심화로 높은 수준의 에너지·원자재 가격이 계속되면서 5월 수입금액은 전년 동월 대비 16.4% 증가한 47.7억 달러를 기록했다.

이 때문에 무역수지는 높은 수출증가세(+28.7%)에도 불구, 高유가를 비롯한 높은 수준의 에너지·원자재 가격이 이어지면서 5월 무역수지는 12.3억 달러의 적자를 기록해 빨간불이 켜졌다. 

국가별 수출 증가는 주요 국가 중 중국(22%), 미국(82.6%), 대만(385.9%) 등으로의 수출이 증가하고 베트남(△9.4%), 영국(△17.7%),콜롬비아(△92.6%) 등으로의 수출은 감소했다.

수입은 주요 국가 중 호주(484.9%), 중국(31.3%), 오만(3775.4%), 등에서의 수입이 증가했으나 미국(△17.4%), 독일(△24.0%) 등에서의 수입은 감소한 것으로 나타났다. 


- 신경화 기자
- 2022-06-17
<< 이전기사 : 평택시-평택대학교, 평택항 아카데미 성료
>> 다음기사 : 평택도시공사 포승(BIX)지구 분양…단독4필지 · 근린생활1필지 공급
List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