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즐겨찾기에 추가
 
· 인기검색어 :
평택뉴스
평택뉴스
사회
경제
문화/교육
기획특집/기자수첩
오피니언
사설/칼럼
기고
인터뷰
포토뉴스
카메라고발


평택시자원봉사센터 ...
평택시의회, 소상공인...
평택시, ‘미리미리 ...
평택역 성매매집결지 ...
평택 라온고 야구부 ...
평택소방서, 선착대장...
평택시 국가귀속유물...
평택도시공사, 포승 2...
평택시 다함께돌봄센...
평택시 용이동 ‘착한...
홈 > 평택뉴스 > 사회
평택시 신평동, 특별 방역활동 추진
통장협 참여…2주간 방역활동 강화 앞장

 


평택시 신평동 통장협의회가 수도권 사회적 거리두기 4단계 격상에 따라 선제적으로 지역 확산 방지를 위해 19일부터 30일까지 2주간 특별 방역활동을 실시한다.

이번 활동은 코로나19 4차 대유행 발생 및 재확산에 대한 우려와 걱정을 조금이나마 해소하기 위해 마련됐다.

통장협은 방역활동 기간 중 유동 인구가 많은 시외버스터미널와 평택역 앞 벤치 등 다중이용시설을 대상으로 집중 방역활동을 펼치기로 했다.

강영수 통장협의회장은 “방역활동으로 지역의 안전을 위해 힘을 보탤 수 있어 보람을 느낄 수 있었다”며 “코로나19가 종식되는 그날까지 관내 방역활동에 적극적으로 협력하겠다”고 말했다. 

한상오 신평동장은 “지금의 위기를 극복하기 위해서는 시민분들의 적극적인 협조와 동참이 절실하다”며, “무더운 날씨에도 불구하고 안전한 신평동을 위해 코로나19 방역활동에 나서 주신 통장협의회 모든분께 깊은 감사를 드린다”고 전했다.



- 신경화 기자
- 2021-07-19
<< 이전기사 : 평택시, 2차 희망근로자 선발
>> 다음기사 : 평택시 ‘지방세 안내’책자 제작 배부
List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