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즐겨찾기에 추가
 
· 인기검색어 :
평택뉴스
평택뉴스
사회
경제
문화/교육
기획특집/기자수첩
오피니언
사설/칼럼
기고
인터뷰
포토뉴스
카메라고발


평택시 죽백동 일원 ...
평택소방서, 주택용 ...
평택 만호지구 도시개...
평택시, ‘삼성전자 ...
양경석 도의원, 평택...
경기도 교육청, 평택...
평택시-골목상권 상인...
평택시 젊은 문화거리...
평택시 공약이행 최우...
평택보건소, ‘우리 ...
홈 > 평택뉴스 > 사회
평택시 클린기동대 확대 운영
주민 긍정적 호응 및 도시미관 개선 효과 높아

 


평택시가 지난해 통복시장과 소사벌 상업지역 중심으로 운영한 클린기동대가 도시미관 개선에 큰 효과를 보임에 따라 평택시 전 지역으로 확대 운영하기로 했다.

클린기동대는 평택시가 쓰레기 무단투기 감시활동을 강화하고 주민들에게 생활쓰레기 배출요령 등의 홍보 활동을 통해 올바른 쓰레기 배출 문화를 정착시키기 위해 운영하고 있다.

실제로 클린기동대는 4월 한 달 동안 3000건이 넘는 계도, 홍보, 과태료 부과 등을 통해 평택역, 청북신도시, 고덕신도시 등의 주요상권 환경개선과 주민들의 시민의식을 높였다는 평가를 받았다.

이에 시는 클린기동대 규모를 평택, 송탄, 안중지역으로 대폭 확대해 5월 이후에는 관리 지역을 합정동, 세교지구, 배미지구, 조개터, 법원앞, 포승지구 순으로 확대하기로 했다.

시 관계자는 “클린기동대 운영 및 해당 읍면동과의 협업을 통한 계도 및 단속, 홍보활동으로 무단투기 쓰레기가 낮 시간대 배출이 대폭 감소했다”며 “11월말까지 순차적으로 주요상권 모두가 큰 효과를 볼 수 있도록 노력할 계획”이라고 말했다.


- 김용철 기자
- 2021-05-14
<< 이전기사 : 삼성전자 2030년까지 133->171조로 확대 투자
>> 다음기사 : 평택시의회, 故 이 선호 군 사망사고 진상규명 촉구
List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