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즐겨찾기에 추가
 
· 인기검색어 :
평택뉴스
평택뉴스
사회
경제
문화/교육
기획특집/기자수첩
오피니언
사설/칼럼
기고
인터뷰
포토뉴스
카메라고발


현대건설, ‘힐스테이...
[신년사] 평택시 정장...
[신년사] 평택시의회 ...
평택 국제대, 수업연...
쌍용차, 해피 뉴 스타...
평택시, 신년 현충탑 ...
평택시 소상공인 대상...
평택시 통신비 감면 ...
평택시, 전통시장 음...
평택사랑카드 결제수...
홈 > 평택뉴스 > 사회
평택시, 한국근현대음악관 개관
한국의 소리 한 자리‥음악 특화 관광지로 ‘우뚝’

 


평택시가 지난달 30일 평택호 관광단지 내에 조성된 ‘한국근현대음악관’ 개관식을 가졌다.

한국근현대음악관은 평택호 관광단지의 활성화와 한국소리터의 이미지 확립을 위해 마련된 음악관으로 지역문화자원인 국악 현대화의 아버지 지영희 명인의 유산을 중심으로 한국 근현대음악 자료를 접목·활용해 구성됐다.

개관식에는 정장선 시장을 비롯해 홍선의 시의회 의장, 홍기원 국회의원, 신탁근 문화재청 무형문화재위원장, 임재원 국립국악원장, 지성자 전라북도 무형문화재 제40호 가야금산조 명인 등 주요인사 30여명과 시민들이 참석했다.

시 관계자는 “평택호의 자연 속에서 머물고 싶은 공간, 우리 음악역사를 느끼고 경험하는 공간으로써 한국근현대음악관이 평택을 넘어 국내외 명소가 될 수 있기를 바란다”고 밝혔다.

한국근현대음악관 조성사업은 그 타당성과 필요성을 인정받아 2019년 경기도로부터 특별조정교부금을 진행됐다.
또, 지난해 경기문화재단(대표 강헌)과 협약체결을 통해 공간의 예술성과 완성도를 높였다.

 

- 김용철 기자
- 2020-11-01
<< 이전기사 : 평택시의회, 보행환경 개선방안 간담회 개최
>> 다음기사 : 평택시 ‘농림어업총조사’ 조사요원 모집
List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