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즐겨찾기에 추가
 
· 인기검색어 :
평택뉴스
평택뉴스
사회
경제
문화/교육
기획특집/기자수첩
오피니언
사설/칼럼
기고
인터뷰
포토뉴스
카메라고발


평택시, 제2기 청년네...
NH농협평택시지부, 평...
경기평택항만공사-경...
경기황해청 ‘현덕지...
수원지검 평택지청·...
평택시의회 의원 역량...
평택시 인구정책 UCC ...
평택시, 평택역 주변 ...
평택시의회 평택동부...
평택시의회 강정구 부...
홈 > 평택뉴스 > 종합
평택농기센터 잔류 농약분석 국제적 인정 받다
평택에서 생산되는 농산물 안전성 확보 기대

 


영국 환경식품농림부 식품환경연구청(FERA)이 주관한 ‘2020년 잔류농약 국제 분석능력 평가프로그램(FAPAS)’에서 평택시농업기술센터(소장 홍석완)의 잔류농약 분석기술이 세계적으로 인정을 받았다.

잔류농약 국제 분석능력 평가는 지난 8월 10일부터 9월 18일까지 약 6주간 전 세계 100개의 분석기관이 평가에 참가한 가운데 진행됐다.

평택농업기술센터는 평가 시료 중 9종 농약성분분석 평가항목 9종 :  Fenbuconazole(펜뷰코나졸,살균제),Fenhexamid(펜헥사미드,살균제),Indoxacarb(인독사카브,살충제), Isoprothiolane(아이소프로티올레인, 살균제), Phosalone(포사론, 살충제), Pyridalyl(피리달릴, 살충제), Pyridaphenthion(피리다펜티온, 살충제), Triadimefon(트리아디메폰, 살균제), Tricyclazole(트리사이클라졸, 살균제)의 농약성분에 대한 분석결과를 제출해 9종 모두 표준점수(–0.1~0.9) 범위 안에 들어 분석 능력의 우수성을 인정받게 됐다.  특히 지난 3월에도 미국환경자원학회(ERA)로부터 토양유해중금속분야 우수분석기관으로 인정받기도 했다.

농기센터 관계자는 “앞으로도 생산단계에서 보다 철저한 검사를 실시해 지역 농산물의 안전성을 확보해 평택시 농산물 생산 농가에 대한 만족도는 물론 소비자의 신뢰도를 확보해 나가는 일에 더욱 힘쓰겠다”고 약속했다.

한편 평택시농업기술센터 안전분석실에서는 오는 12일부터 12월 말까지 생산단계 농산물에 대한 잔류농약 안전성 검사를 시범적으로 실시해 나간다는 계획이다.

- 최맹철 기자
- 2020-10-06
<< 이전기사 : 평택 굿모닝병원, 지역 최초 심장수술 10례 달성
>> 다음기사 : 평택시 팽성(청담중) 체육센터 건립 '청신호'
List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