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즐겨찾기에 추가
 
· 인기검색어 :
평택뉴스
평택뉴스
사회
경제
문화/교육
기획특집/기자수첩
오피니언
사설/칼럼
기고
인터뷰
포토뉴스
카메라고발


평택해경, 자랑스러운...
평택시 팜파티 프로그...
평택시, 하반기 적극...
주상복합의 화려한 귀...
평택시 통합사례관리 ...
평택시 늘어나는 인구...
평택항만公, 공모전 ...
평택시, 군소음보상법...
평택도시공사, 수능일...
평택시 위드 코로나 ...
홈 > 평택뉴스 > 종합
평택시 물 공급 실시간 관리 ‘눈앞’
스마트 관망관리 시스템 구축‥22년부터 운영

 


평택시가 5일 세교가압장(경기대로586) 내 위치한 상수도 종합관제센터를 방문했다.

이번 방문은 상수도 시설 점검과 함께 운영현황 등을 점검하기 위해서다.

이날 정장선 시장을 비롯한 담당 부서 주요 간부진 등은 수돗물 수질사고 예방과 안정적인 수돗물 공급을 위해 지난 7월 신설된 스마트관제팀으로부터 통합관제실 운영사항과 상황발생 시연, 추진 중인 스마트 관망관리 시스템 구축사업에 대해 보고를 받았다.

스마트 관망관리 시스템 구축사업은 2018년 서부지역 단수사태 이후부터 국비 184억원 등 총 265억원을 투입, 상수도관에 정보통신기술(ICT)을 접목하는 사업이다.

이 사업이 완료되면 유량 ․ 수압 ․ 수질(탁도 등)에 대한 실시간 감시가 가능해 탁수 유입 등 수질 이상 시 경보 발령과 함께 오염된 물을 자동으로 배출하는 등 수질사고를 완전 차단할 수 있다.

또, 시민들도 내가 마시는 수돗물의 수질을 실시간으로 스마트폰으로 확인할 수도 있다.

정 시장은 “일부 지자체에서 발생한 상수도 사고로 인해 시민들의 불안감이 크다”며 “국비 확보를 통해 사업 추진에 박차를 가할 수 있는 발판이 마련된 만큼 상수도 공급에 대한 전 과정을 시민들이 믿고 이용할 수 있도록 건강한 물 관리 체계 구축에 최선을 다해달라”고 당부했다.

- 최맹철 기자
- 2020-10-05
<< 이전기사 : 평택시 ‘경기 FIRST’ 본선 진출 쾌거
>> 다음기사 : 쌍용차, 국내 최초 홈쇼핑에서 신차발표회 개최
List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