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즐겨찾기에 추가
 
· 인기검색어 :
평택뉴스
평택뉴스
사회
경제
문화/교육
기획특집/기자수첩
오피니언
사설/칼럼
기고
인터뷰
포토뉴스
카메라고발


한국자유총연맹 평택...
평택시 풍수해 예방 ...
평택시 ‘생명사랑 콘...
평택해경 해양자율방...
“평택시 의료진 여러...
평택시 지산동 물품나...
평택시 늘어나는 주한...
평택시 깨끗한 환경 ...
평택-서울(강남) 6600...
평택보건소, 마음방역...
홈 > 평택뉴스 > 사회
평택시, 청년정책 자문회의 개최
외부전문가 초청‥정년정책 비전 논의

 


평택시가 지난 23일 서울역 KTX 공항철도 회의실에서 청년정책 자문위원회를 개최했다.

회의는 정장선 평택시장을 비롯해 다양한 분야의 외부 자문전문가와 평택시 거주청년 등 20여명이 참여했다.

이날 자문회의는 평택시 청년현황에 대한 설명을 시작으로 외부전문가의 평택시 청년정책 비전에 대한 자문과 청년들의 질의응답 순으로 진행됐다.

이 자리에서는 코로나19 등으로 사회적 어려움을 겪고 있는 청년들에 대한 일자리 창출 방안 등 각계 전문가로서의 의견이 제시됐다.

또, 스타트업·문화·금융 등 다양한 분야에서 폭넓은 자문과 논의가 이뤄졌다.

전대경 미듬영농조합 대표는 “평택시가 평택시만의 청년정책을 수행하기 위해선 내부뿐만 아니라 외부의 시선으로 평택을 바라보는 과정이 필요하다”며, “이번 자문회의가 평택시 청년들에게 희망을 주는 의미있는 시간이었으면 좋겠다”고 말했다.

 정장선 시장은 “청년인구가 평택시 전체인구의 30%를 차지하고 있는 만큼 청년들의 기본적 삶의 질 향상을 위해 청년정책이 절실히 필요하다”며, “평택시가 평택시만의 차별화된 청년정책으로 청년들이 보다 희망이 있는 평택시를 만들기 위해 최선을 다 하겠다”고 약속했다.

 한편, 평택시는 2018년 민선7기 출범이후 보다 체계적인 청년정책 개발을 위한 행보를 지속적으로 이어가고 있다.

- 김용철 기자
- 2020-07-27
<< 이전기사 : 평택·당진항 ‘컨’ 물동량, 6월 누적 기준 최대 증가
>> 다음기사 : 평택항만公-대한적십자 경기혈액원 협약
List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