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즐겨찾기에 추가
 
· 인기검색어 :
평택뉴스
평택뉴스
사회
경제
문화/교육
기획특집/기자수첩
오피니언
사설/칼럼
기고
인터뷰
포토뉴스
카메라고발


평택시 소상공인 지원...
농식품부 이재욱 차관...
평택시 도시재생 뉴딜...
평택도시공사, 소외계...
평택도시공사, 지역 ...
평택시 통복동 ‘환경...
평택시 걷고 싶은 ‘...
평택시의회 ‘지역 농...
평택 국제대, 코로나1...
평택시 원평동 ‘원평...
홈 > 평택뉴스 > 사회
평택소방서, 생명 구한 유공자 표창
대한적십자사 청북지회 성수광 회장 골든타임 지켜 생명 구해

 


지난 1월 오성면 소재 한 식당에서 식사 도중 의식을 읽고 쓰러진 50대 여성을 구한 대한적십자사 청북지회 성수광 회장이 15일 평택소방서로부터 민간인 유공자 표창을 받았다.

사건은 지난 1월 1일 오후 3시께 성 회장이 다문화가정 떡국 봉사가 끝내고 식사를 하러 식당에 방문했다가 식사 도중 식당에서 쓰러진 여성을 발견했다.

이에 성 회장은 평소 배우고 익힌 심폐소생술을 통해 심정지 5분여 만에 자발순환회복(ROSC)하는 데 큰 역할을 했다.

성수광 회장은 “당연히 해야 할 일을 했다”며 “앞으로도 위급한 상황에 처한 시민을 목격한다면 지체없이 나서겠다”고 전했다.

박기완 서장은 “한 생명을 구하기 위해 즉시 응급처치를 시행하는 일은 결코 쉬운 일이 아니다”라며 “용기를 내어 빠른 심폐소생술로 심정지 환자의 골든타임을 지켜 생명을 구해준 성수광 회장에게 감사하다”고 말했다.

 

- 김용철 기자
- 2020-05-16
<< 이전기사 : 평택교육지원청, 학교도서관 담당자 연수
>> 다음기사 : 공작사, 계층별 특별교육 및 결의행사 개최
List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