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즐겨찾기에 추가
 
· 인기검색어 :
평택뉴스
평택뉴스
사회
경제
문화/교육
기획특집/기자수첩
오피니언
사설/칼럼
기고
인터뷰
포토뉴스
카메라고발


평택시 소상공인 지원...
농식품부 이재욱 차관...
평택시 도시재생 뉴딜...
평택도시공사, 소외계...
평택시 통복동 ‘환경...
평택도시공사, 지역 ...
평택시 걷고 싶은 ‘...
평택 국제대, 코로나1...
평택시의회 ‘지역 농...
평택시 원평동 ‘원평...
홈 > 평택뉴스 > 사회
평택소방서, 화재예방 위한 서한문 발송
관내 80개 창고시설 대상‥예방 순찰 강화 등 당부

 


평택소방서(서장 박기완)가 지난 21일 220억의 재산피해가 발생한 군포물류센터와 부산시 대저동 유통단지 창고화재에 대한 경각심을 높이기 위해 관내 창고시설 80개소에 긴급 화재예방 서한문을 발송했다.

이번 서한문 발송은 소방시설의 철저한 관리와 안전 점검 등 화재 예방에 대한 관심과 경각심을 높여주기 위해 마련됐다.

발송된 서한문에는 ▲ 자동화재탐지설비 등 소방시설의 정상작동 유지 및 관리 ▲ 유사 시 피난동선에 장애가 되지 않도록 창고시설 내 물품 적재 ▲ 소화기구 및 대피요령 숙지 훈련 반복 실시 등의 내용이 담겨져 있다.

박기완 서장은 “최근 건조한 기후와 강풍의 날씨는 사소한 작은 불씨만으로도 화재 발생 가능성이 많다”며, “대형화재가 우려되는 대상물에 대한 예방순찰을 강화하고 화재발생 시 신속하게 소방력을 동원해 현장 대응할 것”이라고 전했다.

- 신경화 기자
- 2020-04-25
<< 이전기사 : 평택형 LH 청년희망사회주택 개관
>> 다음기사 : 평택직할세관, 3회차 생명나눔 헌혈운동 전개
List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