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즐겨찾기에 추가
 
· 인기검색어 :
평택뉴스
평택뉴스
사회
경제
문화/교육
기획특집/기자수첩
오피니언
사설/칼럼
기고
인터뷰
포토뉴스
카메라고발


평택시 소상공인 지원...
농식품부 이재욱 차관...
평택시 도시재생 뉴딜...
평택도시공사, 소외계...
평택도시공사, 지역 ...
평택시 통복동 ‘환경...
평택시 걷고 싶은 ‘...
평택시의회 ‘지역 농...
평택 국제대, 코로나1...
평택시 원평동 ‘원평...
홈 > 평택뉴스 > 사회
평택형 LH 청년희망사회주택 개관
평택시 청년 1인 가구 위한 희망 보금자리 자리매김 기대

 


평택시가 지난 22일 사회초년생 청년들과 대학생들의 주거비 부담을 덜어주기 위해 새로운 보금자리인 ‘청년희망사회주택’ 개관식을 개최했다.

이날 개관식은 청년희망사회주택에 입주한 6가구의 앞날을 축하하고 그 의미와 가치를 널리 홍보하기 위해 마련됐다.

개관식에는 정장선 평택시장을 비롯해 김요섭 LH경기지역본부장, 이현주 평택지역자활센터 이사장 등 30여명이 참석했다.

합정동 소재에 자리잡은 평택형 청년희망사회주택은 LH매입 임대를 활용해 1인 가구 청년에게 저렴하게 임대해 주는 주거 지원 사업이다.

입주대상은 신청자 본인의 월평균 소득 합계가 전년도 가구당 월평균 소득의 70% 이하인 자로, 미혼이며 무주택자인 만 19세 이상 만 29세 이하 청년층이다.

앞서 시는 지난 3월 사회적협동조합 평택지역자활센터에서 입주대상자를 모집해 최종 6명이 임대계약 및 입주를 완료한 상태다.

주택 1층은 공용 커뮤니티실로 활용해 공동체사업 및 교육사업, 취업지원서비스 등의 프로그램등이 운영된다.

정 시장은 “코로나19로 인해 모두가 어려움을 겪고 있는 시기에 청년들에게 따뜻한 힘과 위로가 되길 바란다”며 “앞으로도 청년들의 안정적인 주거 환경을 위해 최선을 다 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시는 LH경기지역본부와 올 하반기에도 2개소를 추가 개소하는 등 청년들을 위한 주택임대사업을 강화해 나가기로 했다.

 

- 최맹철 기자
- 2020-04-23
<< 이전기사 : 평택시 주요업무계획 보고회 개최
>> 다음기사 : 평택소방서, 화재예방 위한 서한문 발송
List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