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즐겨찾기에 추가
 
· 인기검색어 :
평택뉴스
평택뉴스
사회
경제
문화/교육
기획특집/기자수첩
오피니언
사설/칼럼
기고
인터뷰
포토뉴스
카메라고발


평택시 소상공인 지원...
농식품부 이재욱 차관...
평택시 도시재생 뉴딜...
평택도시공사, 소외계...
평택시 통복동 ‘환경...
평택도시공사, 지역 ...
평택시 걷고 싶은 ‘...
평택 국제대, 코로나1...
평택시의회 ‘지역 농...
평택시 원평동 ‘원평...
홈 > 평택뉴스 > 종합
경기도 양경석 의원, 스마트 헬스케어 법·제도 개선 지적
여건을 마련해 경기도형 스마트 헬스케어 보급·확산시켜야

 


경기도의회 문화체육관광위원회 양경석(더불어민주당, 평택1) 부위원장이 지난 8일 도의회 제1간담회실에서 ‘생활복지 향상을 위한 경기도 스마트 헬스케어 도입 방안 연구’에 대한 교섭단체 정책연구용역 최종보고회를 개최했다.

이번 정책연구용역은 스마트 헬스케어 부분에 대한 이해도를 높이고 위험한 상황과 열악한 조건에서 근로자를 보호하는 방안을 제시하는 등 공공 스마트 헬스케어 정책을 연구하기 위해 마련됐다.

최종보고회에는 양경석 부위원장을 비롯해 연구수행기관인 국제대학교 컴퓨터공학과 이종대 교수와 관계 공무원 등이 참석해 연구진의 연구결과 최종보고, 참석자들의 질의응답과 의견교환 순으로 진행됐다.

연구는 현재 경기도 의료서비스 상황을 분석해 스마트 헬스케어 서비스의 적용 범위를 경기도의 대표적인 문제로 꼽히는 ‘고령화 사회·노인복지’, ‘위험한 작업환경의 근로자·근로복지’로 축소하고, 선행적으로 적용한 결과를 바탕으로 모든 도민으로 확대 적용하도록 하는 “경기도형 스마트 헬스케어”를 제안했다.

이 자리에서 양경석 부위원장은 “의료 선도국의 스마트 헬스케어 서비스의 성공적인 요인을 보면 정부의 적극적인 제도적 지원이 가장 중요한 요인”이라며 “국내에서도 이러한 문제를 인식하여 스마트 헬스케어의 도입을 점진적으로 추진하고 있는 것으로 알고 있다”고 말했다.

이어 “법·제도적 여건이 개선된다면, 경기도가 제반 여건을 마련해 경기도형 스마트 헬스케어의 보급·확산 시킨다면 보건의료 서비스의 질은 현재보다 향상될 것으로 기대한다”고 강조했다.

- 신경화 기자
- 2020-04-19
<< 이전기사 : 평택시 무급휴직자 등 최대 100만원 지원
>> 다음기사 : 평택복지재단 ‘연구주제공모’참여자 모집
List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