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즐겨찾기에 추가
 
· 인기검색어 :
오피니언
기획특집
기자수첩
오피니언
사설/칼럼
기고
인터뷰
포토뉴스
카메라고발


평택시, 제2기 청년네...
NH농협평택시지부, 평...
경기평택항만공사-경...
경기황해청 ‘현덕지...
수원지검 평택지청·...
평택시의회 의원 역량...
평택시 인구정책 UCC ...
평택시, 평택역 주변 ...
평택시의회 평택동부...
평택시의회 강정구 부...
홈 >

작성자 : 신경화 기자
평택해경, 위치 숨기고 불법 영업 낚싯배 적발



특정해역 영업 항공 단속으로 적발‥선장 입건 조사중

어선위치표시장치를 끄고 조업이 금지된 서해 특정 해역에 들어가 불법 영업을 한 낚싯배가 항공단속에 적발됐다.

13일 평택해경은 낚시 관리 및 육성법 등 위반 혐의로 선장 A(남․54세)씨를 붙잡아 조사하고 있다고 밝혔다.

현행 서해 특정 해역 내에서 낚싯배 영업을 하다가 적발되면, 낚시 관리 및 육성법에 의해 6개월 이하의 징역이나 500만원 이하의 벌금에 처해질 수 있다.

A씨는 지난 9월 13일 오전 10시 7분 낚시객 8명이 탑승한 자신의 낚싯배로 낚시 영업 구역을 이탈해 서해 특정 해역인 인천광역시 덕적면 굴업도 남쪽 약 5킬로미터 해상에서 고의로 어선위치표시장치를 끈 후 영업을 한 것으로 밝혀졌다.

선철주 수사과장은 “최근 가을철 낚시객이 늘어나면서 새벽 시간에 낚싯배들이 인천 지역에서 출항한 뒤 어선위치표시장치를 끄고 서해 특정 해역에 진입하여 불법 낚싯배 영업을 하는 경우가 적지 않을 것으로 본다”며 “위치표시장치를 끄고 먼 바다에서 불법 낚싯배 영업을 하면, 사고가 발생했을 때 해양경찰이 정확한 위치를 확인하기 어려워 대형 인명 피해로 이어질 위험이 크다”라고 지적했다.


첨부파일 : 20101301.jpg
..
..


[오늘 0 / 전체 192]
오늘날짜: 2020년 10월 21일
192
평택해경, 위치 숨기고 불법 영업 낚싯배 적발
신경화 기자
2020.10.13
39
191
평택해경, 바다에 빠진 50대 남성 구조
최맹철 기자
2020.06.10
232
190
평택경찰서, 환전소 턴 외국인 검거
신경화 기자
2020.06.03
270
189
평택해경, 자가용 화물차 유상 운송사 적발
최맹철 기자
2020.06.01
254
188
평택해경, 제부도 바닷길 침수 차량 긴급 구조
신경화 기자
2020.05.27
274
187
평택해경, 대부도 해변 변사체 수사
최맹철 기자
2020.04.25
379
186
평택해경 김 양식장 무기산 불법 판매 업자 구속
최맹철 기자
2020.04.22
377
185
평택 署, 방역 직원 사칭 30대 남자 검거
신경화 기자
2020.04.05
417
184
평택시 신축공사장 비계발판 무너져
최맹철 기자
2020.03.25
441
183
평택해경 대규모 양귀비 재배자 적발
최맹철 기자
2019.06.12
1275